호텔 행사 공간 예약 플랫폼 루북, 프리 A 브릿지 투자 유치

호텔 행사 공간 정보 검색·비교, 실시간 예약 서비스 제공 VR 공간 탐색으로 현장 방문 없이도 행사장 예약 가능 차후 성장 매력 부족, 유사 업체와의 경쟁 속 서비스 고도화 필요

6
pabii research
사진=루북 공식 홈페이지

특급호텔 행사 공간 예약 플랫폼 루북(Roovook)이 프리 A 브릿지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미국의 벤처캐피털 스트롱벤처스가 단독 참여했으며 투자 금액은 비공개다.

루북은 자사 플랫폼을 통해 호텔 행사 공간 정보 검색·비교, 실시간 예약 등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한다. 돌잔치, 결혼식과 같은 개인 행사부터 세미나, 컨퍼런스 등 기업행사까지 다양한 규모의 행사에 맞는 호텔 행사 공간 예약이 가능하다. 5대 글로벌 체인인 메리어트, 아코르, IHG, 힐튼, 하얏트 계열의 호텔을 포함해 100개의 특급호텔과 제휴를 맺고 있으며, 1,000여 개의 행사 공간을 현장 방문 없이 온라인으로 예약할 수 있다.

스트롱벤처스 측은 “루북은 호텔 공간 예약 서비스 분야의 온라인화를 가속화하고 있어 투자를 진행하게 됐다”고 투자 이유를 전했다. 김한결 루북 대표는 “이번 투자를 기점으로 루북과 제휴를 맺은 호텔들이 행사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통합관리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플랫폼과 사스(SaaS, 서비스형 소프트웨어)영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루북은 앞서 2019년 액셀러레이터 프라이머, 벤처캐피털 티비티파트너스(TBT)로부터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공간 검색부터 VR 탐색, 예약까지 ‘원스톱’

루북은 Room, Venue, Booking의 합성어로, 호텔의 행사 공간을 온라인에서 쉽고 간편하게 검색·비교하고 예약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현재 루북에는 서울지역 5성급 호텔의 60% 정도가 함께하고 있으며, 하루 평균 700곳의 기업 고객들이 루북을 통해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아울러 국내 최초로 연회공간 부킹 엔진을 개발하고 호텔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루북의 예약 솔루션을 연동해 제공하고 있다.

루북의 강점은 호텔의 연회공간을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VR로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다. 공간 내부의 생김새, 동선 등을 온라인으로 미리 살펴볼 수 있으며, 루북에서 제공하는 이벤트세일즈통합관리시스템을 통해 호텔에서 제공되는 다양한 식음 메뉴, 객실 등도 확인할 수 있다. 또 예약 문의, 조율 단계 및 확정에 있어 엑셀과 이메일로 소통하고 관리하던 번거로운 방식에서 벗어난 셈이다.

현재 루북은 서울 지역 중심으로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으며 향후 전국 단위 서비스, 나아가 해외 고객들이 국내에서 행사를 준비할 수 있도록 인바운드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이에 더해 최근에는 단체객실(그룹부킹) 서비스 베타 버전을 론칭하며 서비스 범위를 확장하기도 했다.

사진=루북 공식 홈페이지

차후 성장 매력은 아직 부족해

루북이 연회장 예약의 편의성을 개선했다는 점은 분명한 사실이다. 하지만 결국 ‘공간 예약’ 서비스, 그중에서도 호텔 연회장에 한정된 서비스인 만큼, 차후 성장성에 대한 매력은 부족하다는 평이 나온다. 전화를 통해 예약할 경우 공간 선정에 대한 전문적인 컨설팅을 비롯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예약이 가능한 경우도 많아 루북 사용의 메리트가 줄어든다는 것이다.

VR 공간 탐색 서비스의 실효성에 대한 의문도 제기된다. VR을 통해 대략적인 공간의 형태와 구상을 확인할 수는 있지만, 연회장 대관은 큰 비용이 드는 만큼 결국 직접 방문에 확인하고 결정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또 스페이스클라우드, 공유누리, 오토퍼스 등 타 공간 예약 플랫폼과의 뚜렷한 차별점 부재 역시 차후 성장의 장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국내의 많은 유저가 사용하는 공간 예약 플랫폼은 에어비앤비, 야놀자, 여기어때 정도다.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기 위해서는 예약 플랫폼의 차별성을 강화하고 서비스를 고도화하는 등 루북만의 확실한 고객 유인책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Similar Posts